[대한응급의학회]_성명서
작성자 대한응급의학회
등록일2024.03.26
조회수1426

성   명   서



대규모 의과대학 정원 증원 등 정부의 일방적인 의료 정책 추진으로 발생한 응급의료의 어려움과 불편에 대하여 국민 여러분들 특히 응급 환자 분들께서 겪고 계신 고충에 대하여 오늘도 응급의료 현장을 지키고 있는 응급의학과 전문의들은 가슴을 치며 애끓는 마음으로 응급진료에 임하고 있습니다.

 

이 가운데 지역의 대학교병원에서 들려 온 안과 교수님의 사망 소식에 참으로 안타까움을 금하지 못하며대한응급의학회는 깊은 애도의 뜻을 표합니다편히 잠드소서.

 

대한응급의학회는 의과대학생전공의전임의 선생님들의 의견을 존중하며각 대학병원 응급의학과 교수님들의 개별적 의사 결정에 대해 지지를 표합니다.

 

응급의료인력 부족으로 어려운 응급의료 현장에서 6주째 격무에 시달리다 못해 지쳐 가고 있는 응급의학과 전문의들의 문제는 응급의학과 전문의 개인의 안위의 문제가 아니라응급진료 기능의 와해를 의미하고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심각한 위해가 발생할 수 있는 응급의료체계의 붕괴를 의미합니다.

 

응급의학과 전문의들은 중증응급환자에 대하여 진료 역량을 집중함으로써 응급실 기능을 유지하려고 애쓰고 있으나의료기관의 수술입원중환자실 입원의 축소로 인해 응급실 운영 축소도 불가피하게 되어 가고 있습니다국민의 응급의료에 대한 기본권이 제한되지 않도록나아가 국가의 응급의료체계가 붕괴되기 전에정부의 전향적인 정책 결정을 촉구합니다.

 

 

2024년 3월 26

 

대한응급의학회